로그인   |   회원가입   |   즐겨찾기   |   사이트맵   |   모바일
엘텍| NEW 신소재| 바이오 에너지| 제품소개| 게시판
게시판
> 공지사항
> 관련기사
> 겔러리
> 온라인문의
관련기사   > 게시판 > 관련기사
제 목 (기사) 열 내는 나노자석으로 암 치료한다
작성자   관리자   작성일 2018-04-23 14:23:05 조회수 210
자기장 변화에 따라 뜨거운 열을 발산, 암 세포를 죽일 수 있는 나노미터(㎚;10억분의 1m)급 자석 입자를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다.


연세대는 천진우 화학과 교수가 외부 자기장 에너지를 열로 바꿀 수 있는 공 모양의 나노자석을 만들고, 공동 연구자인 박국인 의과대학 교수와 함께 동물(쥐)을 대상으로 나노자석을 활용한 '온열 암 치료'를 시도한 결과 암 세포가 제거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26일 밝혔다.


온열치료는 암 세포가 42℃이상 온도에서 죽는 것을 이용, 열을 쪼여 암을 제거하는 방법을 말한다.

자성을 띤 나노입자를 쥐의 암세포 부위에 주입하고, 주변에 교류 자기장을 만들어주면 나노입자의 양극이 주기적으로 바뀌면서 회전, 열을 내게 된다.


이같은 나노자석을 활용한 온열 치료는 해외에서 이미 시도되고 있으나, 이번 천 교수 연구팀이 독자 개발한 15㎚ 크기의 나노입자는 기존 것에 비해 발열 효율이 많게는 30배에 달해 더 높은 암 치료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.


연구팀은 교류 자기장 에너지를 더 많은 열로 전환하기 위해 단순 산화철 대신 산화철에 코발트·망간 등을 섞은 합금으로 나노입자를 만들었고, 중심과 껍질이 따로 존재하는 독특한 '이중 구조'를 고안했다.


특히 이 나노입자를 활용한 온열치료는 같은 양의 기존 항암약물(독소루비신)과 비교해 치료 효과가 더 우수하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. 항암약물의 경우 처음에는 암 성장이 억제되다가, 시간이 지날수록 살아남은 암세포가 다시 성장하는 것이 관찰됐다.


천 교수는 "효과적 온열치료를 위해 충분한 열을 내는 나노 물질 개발이 그동안 시급한 과제였다"며 "이번 이중 구조 나노자석 개발로 효과적 암 치료가 가능해졌다"고 설명했다.


이 논문은 나노과학 분야에서 권위있는 학술지 '네이처 나노테크놀로지' 26일자 인터넷판에 실렸다.

기사입력: 2011/06/27 [17:00] ㅣ 조신희

 

이름   비밀번호

비밀글
     2. 접착제 , 페인트에 든 ‘포름알데히드’
     
오늘방문자 : 4    전체방문자 : 47,377
개인정보취급방침       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      온라인문의
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신현리 412-12    TEL: 010-3519-8373    FAX: 031-719-5059
Copyright (c) 엘텍바이오 All rights reserved.   Product by GMglory